조회 수 508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네페르티티 흉상 속 숨은 얼굴 찾아 
세계 역사상 최고 미인 중 하나로 꼽혀, 1912년 나일강변서 발굴돼 독일로 반출


이집트의 전설적인 미녀황후 네페르티티의 흉상 속에서 독일 학자들이 숨어 있는 두 번째 얼굴을 찾아냈다.

베를린 자선병원 영상과학연구소 연구진은 컴퓨터 단층촬영(CT)으로 이 흉상의 내부를 관찰한 결과 벽토로 마감된 바깥쪽의 완벽하게 아름다운 얼굴과 안쪽에 숨어있는 석회석 두상 사이에는 다소의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방사선학지 최신호에 발표했다.

안쪽 얼굴의 눈꺼풀은 가장자리의 깊이가 덜하고 입가와 뺨에 주름살이 나 있으며 광대뼈도 바깥쪽 얼굴보다 낮은데다 콧등에는 작은 돌기까지 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는 것이다.

연구진은 CT 분석을 통해 3천300여년 전 왕실 조각가가 이 흉상을 제작한 과정에 관해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었다면서 이 흉상은 여러 단계에 걸쳐 완성됐으며 조각가가 당대의 미적 기준을 반영해 덧손질을 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지적했다.

세계 역사를 통틀어 최고 미인 중 하나로 꼽히는 네페르티티는 고대 이집트에서 일신교 신앙을 최초로 도입한 18왕조의 파라오 아케나톤(아멘호텝 4세)의 아내다.
이 흉상은 1912년 나일강변에서 발굴돼 이듬해 독일 고고학자 루드비히 보르하르트에 의해 석고가 덧씌워진 채 독일로 반출됐다.

독일이 1923년 네페르티티 흉상을 원래 모습으로 복원해 전시하자 이집트는 즉각 반환을 요구했지만 독일은 이를 거부했다.

이 흉상은 현재 베를린 구(舊) 박물관에서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으며 오는 10월 재개관하는 신(新) 박물관으로 옮겨질 예정이다.

독일 측은 전시를 위해 이집트에 일시적으로 흉상을 반환할 용의가 있지만 운송 과정에서 흉상이 손상될 것을 우려한다는 입장을 밝혀 왔다. 이번 연구는 이 흉상이 운송에 적합한지 여부를 가리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전망된다.(2009년 06월02일) 
 


Title
  1. No Image

    달라이 라마 일본방문 종교와 과학강연위해

    달라이 라마 일본방문 종교와 과학강연위해 티베트의 불교최고지도자이며 세계적으로 존경받는 달라이 라마 14세가 11월 3일 인도 뉴 델리로부터 항공편으로 일본 동경에 도착해 14일까지 체재할 예정이다. 일본에 온 목적은 과학자들과 함께 종교와 과학...
    Date2013.04.02 ByPacificTimes Views5139
    Read More
  2. No Image

    미 오바마 대통령 허리케인 대비 긴급지시 발동

    미 오바마 대통령 허리케인 대비 긴급지시 발동 (워싱톤에서) 미국 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백악관에서 29일 월요일 허리케인 샌디의 미동부지역 상륙에 대비하기 위하여 연방 긴급재난관리기구로 부터의 정보와 보호를 받도록 하라는 긴급 메세지를 발하였...
    Date2013.04.02 ByPacificTimes Views5060
    Read More
  3. No Image

    샌디 미 강타 6백만 가구정전 40명전후

    샌디 미 강타 6백만 가구정전 40명전후 사망 (로스앤젤스) 미국 동부지역을 강타한 허리케인 샌디에 의하여 미국은 지금 현대 600만 가구 이상이 정전의 피해를 입었고 사망자 수는 40명 전후로 추정되고 있다. 샌디에 의하여 전기는 물론 수도물 식량공...
    Date2013.04.02 ByPacificTimes Views5091
    Read More
  4. 허리케인 샌디 미국 강타 3개 원자력 발전소도 이상발견 발전 정지

    허리케인 샌디 미국 강타 3개 원자력 발전소도 이상발견 발전 정지 (로스앤젤레스) 미국의 동부지역을 강타한 허리케인 샌디는 11월 2일 현재 약 80명의 사망자와 820만 세대에 정전을 가져오게 하였고 전기를 공급하는 중요 전원인 뉴 져지주와 뉴욕 주...
    Date2013.04.02 ByPacificTimes Views5029 file
    Read More
  5. No Image

    미,일, 인도 3국 뉴 델리에서 대중국 대책협의

    미,일, 인도 3국 뉴 델리에서 대중국 대책협의 (뉴 델리) 미국, 일본, 인도 3개국 외교관들은 인도 뉴 델리에서 29일 중국의 남지나해 진출과 영토분쟁에 대하여 상호의견을 나누고 가능한 협력을 하기 위한 목적으로 우호적인 회담을 가졌다. 미일인도를...
    Date2013.04.02 ByPacificTimes Views5037
    Read More
  6. No Image

    미국과 인도 인도양에서 잠수함 훈련, 중국에 대항

    미국과 인도 인도양에서 잠수함 훈련, 중국에 대항 (뉴 델리) 미국과 인도 양국 정부는 중국에 대항하여 인도양에서 미인 잠수함 승무원 구조를 목적으로 합동 훈련을 10월 30일부터 11월 13일까지 할 예정이다. 미국은 1998년 인도의 핵실험에 반대하여 ...
    Date2013.04.02 ByPacificTimes Views5001
    Read More
  7. No Image

    혼이 있는 대통령 선출해야, 이홍범 박사

    혼이 있는 대통령 선출해야, 이홍범 박사 얼빠진 대통령후보 누구? 혼있는 지도자 선출해야 이홍범 박사 강연 보이지않는 권력 통찰하고 강화하여 부국강병 통일웅비를 실현할 수 있는 실력과 능력을 구비한 (고유한 역사정신에 기초한 민주통일 정당과)...
    Date2013.04.02 ByPacificTimes Views5033
    Read More
  8. 펜실바나아대 MBA와튼스쿨 2011년 최고경영대학 선정

    펜실바나아대 MBA와튼스쿨 2011년 최고경영대학 선정 펜실바니아 대학 (유 펜)은 미국에서 제일오래된 최초의 종합대학이며, 3번째로 오래된 단가대학설립, 두번째로 오래된 대학원을 설립한 세계적 명문대학이다. 펜실바니아 대학 와튼 스쿨은 미국에서...
    Date2013.04.02 ByPacificTimes Views5118 file
    Read More
  9. 로스앤젤레스 미국국SBC수출인큐베이커 성공사례

    로스앤젤레스 미국국SBC수출인큐베이커 성공사례 조명 속에 숨어있는‘빛의 문화’를 세계에 F사는 현재 조명사업부문 매출이 총매출의 70%를 상회하는 조명전문업체이다. F사의 경쟁력은 남들이 만들지 않는 독특한 제품을 생산한다는 점이다. 세계 최...
    Date2013.04.02 ByPacificTimes Views5270 file
    Read More
  10. 한강르네상스와 아리수

    한강르네상스와 아리수 파괴됐던 생태계 복원 ‘한강르네상스’와 ‘디자인 서울’의 힘 서울시에서 한강을 새로운 문화와 관광의 명소로 발전시키겠다는 목표를 세우고 ‘한강르네상스’ 종합계획을 발표한지 어느새 4년에 접어들었다. 발표 당시에는 환경론...
    Date2013.04.02 ByPacificTimes Views5116 file
    Read More
  11. 노벨상위원회 실수로 한국인 첫 노벨물리학상 날아가

    노벨상위원회 실수로 한국인 첫 노벨물리학상 날아가 한겨레 » 그래핀 연구로 유력한 노벨 물리학상 수상자로 주목받은 김필립 교수 세계적 과학잡지 네이처가 노벨상위원회의 실수로 한국인 과학자 김필립 교수(43)가 올해 노벨 물리학상 수상자에서 빠졌...
    Date2013.04.02 ByPacificTimes Views5106 file
    Read More
  12. No Image

    네페르티티 흉상 속 숨은 얼굴 찾아

    네페르티티 흉상 속 숨은 얼굴 찾아 세계 역사상 최고 미인 중 하나로 꼽혀, 1912년 나일강변서 발굴돼 독일로 반출 이집트의 전설적인 미녀황후 네페르티티의 흉상 속에서 독일 학자들이 숨어 있는 두 번째 얼굴을 찾아냈다. 베를린 자선병원 영상과학연...
    Date2013.04.02 ByPacificTimes Views5085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Next ›
/ 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